주재원비자 개요 E-2 Employee Visa
L-1 Visa E-2 Employee Visa 구비서류
L-1 Visa 구비서류 H-1B Visa
E-1 Visa H-1B Visa 구비서류
E-1 Visa 구비서류  
L-1 Visa
Home >주재원 비자 > L-1 Visa

  Intra-Company Transferee Visa / 주재원 비자
Petiton-Based Visa L-1A(Executive & Managerial), L-1B(Specialized Knowledge)
L-1 비자는 미국에 법인/지사를 설립한 미국 영토 밖에 위치한 외국 기업이 본사에서 근무하고 있는 직원을 미국 법인/지사로 파견하여
주재원으로 근무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발급 받는 비자입니다.




선결조건   L-1 비자를 신청하기 위해서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미국에 법인(지사)를 설립 하는 것입니다. 미국의 지사는 현지법인, 해외지점 그리고 연락 사무소 형태로 설립이 가능합니다. 설립된 미국의 법인(지사)의 소유권의 50% 이상을 반드시 한국 본사가 가지고 있어야 주재원 비자 신청이 가능합니다.

 

 

자격조건   이미 지사가 설립되어 있거나, 신설로 지사가 설립이 되었다고 가정을 했을 때 미국 지사에 파견할 수 있는 직원의 자격 조건은 다음과 같습니다.

01 미국 영토 밖에 위치한 기업체의 본사나 지사에서 지난 3년 중 최소한 1년 이상을 연속적으로 근무한 자
02 본사나 지사에서 관리급 이상의 직책이나, 특수기술직으로 근무한 자

 

 

구분   L-1 비자는 파견되는 직원의 임무에 따라 L-1A와 L-1B로 분류됩니다.

L-1A Executive & Managerial   L-1B Specialized Knowledge Personnel
보통 관리급 이상의 직원인 경우에 받게 되는 비자
지사의 설치 유무에 따라 1-3-3제, 3-2-2제로 구분됩니다.


신설지사인 경우
초기 1년 비자를 받고, 1년 후 연장을 하여 3년, 다시 3년 후 연장하여 3년을 체류할 수 있어 총 7년 동안 미국 지사에서 주재원으로 활동이 가능합니다 .

지사가 설립된 지 1년 이상인 경우
초기 3년 비자를 받고, 3년 후 연장을 하여 2년, 다시 2년 후 연장을 하여 2년을 체류할 수 있어 총 7년 동안 미국 지사에서 주재원으로 활동이 가능합니다 .
  특수기술직,전문지식소유 직원인 경우 받게 되는 비자
지사의 설치 유무에 따라 1-2-2제, 3-2제로 구분됩니다.


신설지사인 경우
초기 1년 비자를 받고, 1년 후 연장을 하여 2년, 다시 2년 후 연장을 하여 2년을 체류할 수 있어 총 5년 동안 미국 지사에서 주재원으로 활동이 가능합니다 .

지사가 설립된 지 1년 이상인 경우
초기 3년 비자를 받고, 3년 후 연장을 하여 2년을 체류할 수 있어 총 5년 동안 미국 지사에서 주재원으로 활동이 가능합니다 .

 

 

절차 / 주의사항   L-1 비자를 받으려면 관할 지역에 따라 크게 두 개의 이민국, 즉 미국 캘리포니아 이민국(USCIS California Service Center) 버몬트 이민국(USCIS Vermont Service Center) 에서 폐티션(청원서) 승인을 받아야 하며, 폐티션이 승인된 다음 최종적으로 미대사관 영사과에서 인터뷰를 거쳐서 비자를 승인 받게 됩니다. 최근에는 L-1 비자의 미이민국 폐티션 승인률이 갈수록 저조해지는 경향이 있고, 폐티션 승인 기간도 이민법의 규정을 지키지 않는 경우가 종종 발생합니다. 신설 지사인 경우 초기 폐티션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졌다 하더라도 1년 후 연장이 되지 않아 미국에 진출한 많은 기업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또한 폐티션 연장도 신설인 경우 3년, 기존 회사인 경우 2년을 연장해 주어야 하지만 2년 혹은 1년은 연장해 주는 사례도 빈번히 발생합니다. 하지만 한 해 동안의 매출 여부, 직원 고용 여부, 본사 지원도 등에 대한 철저한 준비 를 한다면 비자 연장에 대해 비관할 일만은 아닙니다.

한미FTA 체결로 인한 변경사항
한미 FTA 체결로 인해 L-1 비자 혜택이 다소 변경되었습니다. 이민국에서 폐티션을 받는 절차는 동일하며, 폐티션 승인 기간은 동일하지만, 주한미대사관 영사과에서 비자 인터뷰를 하면 5년 유효한 비자를 승인해 줍니다. 따라서 한 번 인터뷰를 하고 5년 비자를 받으면 5년 동안에는 비자 인터뷰는 면제됩니다. 하지만 폐티션은 종전 방식대로 발급되기 때문에 미이민국을 통해 폐티션은 연장 신청을 해주어야 합니다.

 

 

영주권 / 혜택   L-1 비자는 비이민 비자로 주재원으로 근무를 하지만 미국 지사의 실적에 따라서 미국 지사가 스폰서가 되어 취업 이민으로 영주권을 신청할 수 있는 기회 가 주어진다는 큰 장점이 있습니다. 또한 배우자에게 노동허가가 주어지고 자녀들에게 공립학교를 다닐 수 있는 혜택 이 주어집니다

 

 

10인 이상
단체주재원 신청
Blanket Petition
  미국에 주재원을 자주 파견하는 국제 기업인 경우, 이민국에 폐티션 1회 신청으로 동시에 10명씩 주재원을 파견할 수 있는 단체 신청(Blanket Petition)이 가능합니다. 이 경우에는 미국에 있는 지사가 설립 운영된 지 1년 이상어야 하고, 국내외에 지사가 상업적인 목적으로 사업을 운영해야 하며(비영리기관은 해당 안됨), 최소한 국내외에 3개 이상의 지사가 있는 다국적 기업이어야 합니다. 또한 다음의 조건 중 한 가지 이상이 충족되어야 합니다. 전년 도에 최소 10명 이상의 회사 중역이나 관리자 혹은 전문 지식이나 기술을 소유한 직원을 주재원으로 파견했거나, 대미 수출액이 2,500만 달러를 넘거나, 미국 내에 최소 1,000명 이상의 고용인을 가진 회사여야 합니다.

Blanket L 비자를 신청하는 직원은 최근 3년 내에 최소 6개월 이상을 연속적으로 미국 영토 밖에 위치한 기업체의 본사나 지사에서 근무를 해야 합니다. Blanket L 비자 신청자는 이민국의 폐티션을 받은 다음 미대사관 영사과에서 인터뷰와 최종 심사를 받을 때, 기존의 다른 L-1A 나 L-1B 신청자들과 달리 미화 500불의 추가수수료를 별도로 부담해야 합니다. 이 수수료는 비자 면접시 부정 방지 및 조사를 위한 예방 비용(Fraud Prevention and Detection Fee)이며, 동반 가족은 이 수수료를 부담하지 않고 비자신청수수료 190불만 부담하면 됩니다. 신청자는 이 추가 수수료에 해당되지 않습니다. 수수료는 신용카드, 현금, 여행자 수표 등으로 납부가 가능합니다.
 
 
미국 현지법인설립
L-1 비자
E-2 Employee
비자거절
주요고객
1:1 고객상담